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전시 핫클릭뉴스
​불의 바이올리니스트 로랑 코르샤 내한공연
“코르샤는 모든 것을 갖추었다. 스타일, 테크닉, 존재감, 아이디어, 매력까지…”... 프랑스 르몽드
[웰빙코리아뉴스] 조수원 기자 =
‘불의 바이올리니스트 로랑 코르샤 내한공연’이 오는 4월 20일 부산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개최된다.

지난 2월 국내외 클래식 거장들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무대로 ‘유럽의 거장들과 함께하는 실내악의 밤'에 참여한 바이올리니스트 로랑코르샤는 앞도적인 기량으로 부산 클래식 애호가들에게 깊은 인상과 감동을 전하였다. 이번무대에서도 로랑코르샤는 피아니스트 변애영과 함께 듀오 무대로 보다 섬세한 감성으로 부산팬들에게 그의 음악적 세계를 들려준다.

로랑 코르샤는 미국 피플즈 매거진이 선정한 “가장 섹시한 바이올리니스트”이자 클래식의 정통성과 함께 바흐부터 현대음악까지 다양한 레퍼토리를 한 무대에서 보여줄 수 있는 몇 안 되는 바이올리니스트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파가니니 국제 콩쿠르에서 1위 없는 2위, 롱티보 콩쿠르 그랑프리, 자노프란체스카티 국제 콩쿠르에서 프리미어 그랑프리를 차지하며 국제무대에 화려하게 등장한 로랑 코르샤는 유럽 음악계에서 예술적 기량과 음악적 다양성을 갖춘 이 시대에서 드문 연주자로 인정받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한국인 최초로 프랑스 국립음악원을 수석 졸업한 피아니스트 변애영이 함께 무대에 선다. 로랑 코르샤와 함께 프랑스 및 유럽 전역에서 4년째 함께 연주무대를 가져오고 있는 변애영은 깊은 울림과 섬세한 터치를 가진 피아니스트로 현재 파리 샤틀레 극장과 마씨 오페라 등에서 오페라 코치로 활동하고 있으며 파리 국립고등음악원, 뤼에유말메종 음악원에 출강하며 부산국제음악아카데미 음악감독을 겸하고 있다.

로랑 코르샤와 변애영의 앙상블이 돋보일 이번 무대에서는 프로코피에프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소나타 제2번’, ‘이자이의 바이올린 독주를 위한 소나타 제3번 ‘발라드’를 비롯해  E. 블로흐, 제오르제 에네스코의 곡을 들려준다. 같은 무대로 4월 22일 예술의전당(서울 서초구) 콘서트홀에서도 마련된다. 

조수원 기자 penews@daum.net/웰빙코리아뉴스(www.wbkn.tv)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wbkntv12@daum.net @웰빙코리아뉴스
<Copyrights © 웰빙코리아뉴스 & wbkn.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수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핫클릭뉴스
icon포커스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공연/전시 포스터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본사 사옥) 대전광역시 중구 중교로 76(대흥동)  |   (경기지사)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어정로 80, 102-1903
등록번호 : 대전 아 00270  |  등록연월일: 2011년3월 4일  |  발행·편집인 : 임규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규태
대표전화 : 1899-4795  |  Copyright © 2011-2018 웰빙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 wbkntv@daum.net
Back to Top